[스크랩]금연 성공 행동수칙

금연 성공 행동수칙

한국갤럽이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2007년 새해 금연을 시도했던 흡연자의 82%가 3개월 만에 금연을 실패했다. 이처럼 금연이 어려운 가장 큰 이유는 흡연이 단순한 습관이 아니라 ‘니코틴 중독’이라는 일종의 질환이기 때문이다.

◆ 금연, 첫마음(초심·初心)을 기억해라
의지만으로 금연을 시도할 경우 1년 후 금연 성공률은 5%도 안된다는 게 학계 보고다. 따라서 금연을 시도할 때는 동기를 확실히 부여해야 한다. 대부분이 처음 금연시 다짐했던 의지가 약해지는데 이때마다 자신의 건강, 가족 등 금연 시작 동기를 잊지 않도록 ‘되새김질’이 필요하다. 자신이 왜 금연해야 하는지 절실하게 생각지 않으면 흡연의 유혹을 떨쳐내기 어렵다. 담배생각이 날 때마다 가족사진을 보며 마음을 다잡는 것도 방법이다.

◆ 담뱃값 저축 목표를 정해라
 담배 살 돈을 절약해 모을 수 있는 ‘금연 목표 금액’을 정하라. 예를 들어 올 한해 담뱃값 100만원을 절약해 연말 가족여행을 계획한다면 담배의 유혹을 벗어나는 데 도움이 된다. 저축은 저금통에 하루 중 일정시간을 정해 담뱃값만큼의 금액을 저축하는 방식이 좋다. 일 평균 1갑을 피우는 사람이면 하루 3000원 정도가 절약되며, 이는 한 달 9만원 1년이면 100만원이 모인다. 100만원이 크게 느껴지지 않는다면 만원짜리 100장이 불에 타 재가 되는 것을 상상해봐라.

◆ 기상후 스트레칭, 식후 녹차 한 잔
중독이 심한 흡연자들의 공통된 습관은 아침에 일어나서, 또 식사를 마친 후 담배를 찾는다. 특히 기상 후 흡연은 니코틴 중독 정도를 진단하는 첫 항목이기도 하다. 기상 후에는 먼저 환기를 시킨 후 스트레칭이나 간단한 체조 등을 하며 흡연욕구를 줄여라. 식후 또한 가벼운 산책이나 녹차 또는 껌, 사탕으로 담배를 대신하자. ‘5분’만 참으면 흡연 욕구가 감소된다.

◆ 술에 취하지 말아라
술은 자제력을 잃게 만들고 흡연 욕구를 부추긴다. 따라서 평소 본인의 음주량 및 음주습관을 파악해 놓고 취하지 않을 만큼의 술의 양을 정한다. 또 친한 사람과의 술자리에서는 미리 금연 중이라는 사실을 밝히고, 회식자리에서도 흡연자로부터 멀리 떨어져 있는 것도 좋다. 술자리에서 금연을 두세번 정도 경험하면 금연에 자신감이 붙는다.

<도움말 = 서홍관 국립암센터 금연클리닉 박사, 김하진 365mc비만클리닉 원장, 성호영 규림한의원 수석원장>

출처:
이용권기자
freeuse@munhwa.com 기사 게재 일자 2008-01-01 http://www.munhwa.com/news/view.html?no=20080101010322271630010
2008/04/05 07:51 2008/04/05 07:51

엮인글

엮인글 주소(RSS): http://moalog.com/trackback/138
엮인글 주소(ATOM): http://moalog.com/atom/trackback/138

의견

[로그인][오픈아이디란?]
오픈아이디로만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